반응형

4차산업 성장주 'BBIG7'(삼성바이오로직스, 셀트리온, LG화학, 삼성SDI, 네이버, 카카오, 엔씨소프트) 주가가 최근 하락세를 보이고 있습니다. 이 7개 종목의 주가는 상반기 증시를 이끌었습니다.
이들의 주가는 상반기에 상승세를 달리다가 6월과 7월에 역대 최고가를 경신했는데 그뒤 주가가 다시 빠지자 원인과 전망을 두고 의견이 엇갈리고 있습니다.

최근 성장주 종목의 하락세를 두고 단기과열에 따른 조정이라는 의견이 우세하지만 일각에서는 '닷컴버블' 때와 같이 성장주에 과도하게 형성된 거품이 붕괴하는 것이 아니냐는 목소리도 나오고 있습니다.
'BBIG7'은 증권가에서 꼽은 바이오, 배터리, 인터넷, 게임 분야를 대표하는 7개 종목입니다.
게임분야를 대표하는 종목인 엔씨소프트 주가는 7월6일 고점 99만7천 원을 보인 지 한 달도 채 안돼 고점에서 20.96% 하락한 78만8천 원에 거래되고 있습니다.

올해 상반기 국내외 증시는 높은 실적과 배당을 바탕으로하는 '가치주'보다 바이오, 2차전지, 인터넷기업 등 미래 잠재적 가치가 큰 것으로 평가되는 '성장주'의 기세가 두드러졌습니다.

국내에서는 BBIG7로 대표되는 바이오, 2차전지, 인터넷(비대면), 게임 분야 성장주의 주가가 코로나19 사태 발생 뒤 국내증시를 주도해왔는데 최근 하락세를 보이며 고점에서 멀어지고 있습니다.
최고점 대비 현재 주가는 셀트리온과 LG화학이 -6%대, 삼성SDI와 네이버가 -7%대, 삼성바이오로직스와 카카오가 -10%대 초반, 엔씨소프트가 -20%대 초반입니다.
해외주식 가운데 테슬라(-6.3%), 마이크로소프트(-0.61%), 애플(-0.25%) 주가도 24일 기준 모두 하락마감했습니다.
이 세 종목은 사상 최대의 해외결제금액을 보인 상반기에 국내 투자자들이 가장 많이 거래한 종목으로 코로나19 사태 이후 높은 주가 상승률을 나타냈습니다.

성장주 하락 원인

성장주 하락의 원인을 두고 그 동안의 높은 상승에 따른 조정이라는 분석이 우세합니다. 성장주 과열해소 과정이 진행 중이며 주가 조정의 폭과 기간을 예단하기는 어렵지만 추세를 벗어나지 않는 범위일 것으로 전망하고 있습니다.

“이번 기회에 오히려 주도주(BBIG7) 매수 비중을 늘리는 것이 좋을 것으로 전망되는데요. 올해 상반기에 저금리와 코로나19 사태로 위험자산 선호현상이 나타나면서 성장주에 쏠리는 현상이 나타났습니다.

BBIG7 기업의 주가는 2020년 상반기 동안 평균 66.95%의 상승률을 보였다. 같은 기간 코스피지수는 4.07% 하락했습니다. 이런 성장주 쏠림현상에 증권가에서는 'PDR(price to dream ratio: 꿈 대비 주가 비율)이라는 신조어도 생겨났습니다.

성장주의 주가에 주가 수익비율(PER)과 주가 순자산비율(PBR) 등 전통적 재무비율로 설명되지 않는 투자자들의 '꿈'이 반영돼있다는 것입니다. 대표적으로 7월 상장한 SK바이오팜 주가는 상장 뒤 26만9500원까지 급등하며 시가총액이 21조 원에 이르렀습니다.

SK바이오팜은 2019년 기준 매출이 1238억 원에 불과하고 수년째 영업이익을 내지 못하고 있어 지표와 비교해 과도한 투자심리가 형성된 것 아니냐는 지적이 나왔습니다. 반면 투자자들은 당장의 기업가치보다도 바이오시장의 성장성과 미래 가치를 주목한 것으로 보이는데요.

SK바이오팜 주가는 현재 고점에서 30%가량 빠진 18만 원대에 거래되고 있습니다. 여전히 증권사가 제시한 10만 원대 초반의 목표주가보다 70%가량 높은 가격입니다. 이런 과열현상이 이미 거품을 형성해 2000년 초 '닷컴버블'과 같은 세계적 거품붕괴 현상이 나타날 수 있다는 시선도 나오고 있는데요.

 

버블닷컴과는 다른 현재 증시

증시가 3월 말 최저치를 보이며 반등한 것은 1990년대 닷컴거품을 연상시키며 붕괴 위험을 느끼고 있습니다.

반면 일각에서는 코로나19로 경제가 둔화되고 있지만 기술주들은 연일 최고치를 경신하고 있는데 이는 전형적 버블이라며 소액 투자자들은 주식시장이 붕괴되기 전에 빠져나와야 한다고 주장하고 있습니다.

현재 주목받는 성장주들은 '닷컴버블' 때 주가가 폭락한 기업들과 다르다는 반론이 나오고 있습니다. 과거 닷컴버블 당시엔 비즈니스모델이 없는 상태에서 주가가 오른 반면 현재 언택트주들은 사업의 안정성과 완결성이 높다는 측면에서 닷컴버블과는 다르다고 볼 수 있습니다. 다만 가파르게 상승한 만큼 조정도 크게 받을 수 있기 때문입니다.

닷컴버블 당시 나스닥을 무너뜨린 것은 존재를 입증하는 수익을 제공할 수 없을 정도로 지나치게 높은 평가를 받았던 기업들인데 현재 주목받고있는 FAAMNG(페이스북, 애플, 아마존, 마이크로소프트, 넷플릭스, 구글) 등은 실적과 기술을 기반으로 하고 있어 거품 붕괴 우려가 없을 것이라고 분석하고 있습니다.

2020/07/24 - [경제, 비지니스/주식&기업] - 카카오게임즈 공모주 주식 상장 예비심사 통과, 기업가치 1.76조

2020/07/21 - [경제, 비지니스/주식&기업] - 삼양사, 한화솔루션, 효성첨단소재 주가전망, 수소차 필터 소재 개발 호재

2020/07/16 - [경제, 비지니스/금융&부동산] - 2020년 전기차 보조금 2025년까지 연장, 얼마나 할인 받을 수 있을까?

2020/07/15 - [경제, 비지니스/주식&기업] - 그린뉴딜 관련주 폴리실리콘 OCI 주식 주가 오를까?

2020/07/16 - [경제, 비지니스/주식&기업] - 이재명 관련주 주식 총정리, 오늘 운명의날 대법원 상고심 결정

 

주식투자를 할때는 '조심해야할 때'가 있습니다.

국내 증시는 영향을 주는 변수가 다양합니다. 때문에 호재가 예상되는 기업일지라도 수익을 크게 내기 어려운 상황이 생기기 마련인데요. 많은 사람들이 주식에 관심을 갖고 실제 빚을 내서 주식을 많이 하지만 개미투자자들은 손해를 본다 라는 말이 이런 의미일 것입니다.

흔히 좋은 기업의 주식을 저점에서 매수할 때가 있다면 확실히 저점인 줄 알고 매수해야 하는데 하락하고 있는 중에 매수하는 경우가 많을 것으로 생각됩니다. 또한 외인, 기관이 팔 때 개미들은 사는 경우와 외인, 기관이 살때 개미들은 파는 경우가 많아 하락하는 주가에 심리적으로 조급해지며 손절할 경우도 많을 것입니다. 정확한 파악과 분석을 통해 투자하는게 중요한 주식 시장입니다.

투자 관련해서 쪽지나 댓글로 물어보시는 분들이 있는데 최대한 아는선에서 도움드리고 있습니다. 아무래도 전문 투자자는 아닌 개인이다보니 한계가 있어 투자에 도움될만한 내용들이 있는 카톡방을 공유드립니다.

주가와 종목에 대한 상담, 참고할 만한 뉴스와 단타 보다는 단기, 중장기 투자에 대해 짚어주고 있으며 블로그 포스팅을 하는데에 있어서도 도움을 받고 있습니다.

[오픈 카톡 채팅방] 바로가기

반응형
  • 네이버 블러그 공유하기
  • 네이버 밴드에 공유하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댓글을 달아 주세요

">
  1. thumbnail
    Favicon of https://dreamingsnail.tistory.com BlogIcon 꿈달(caucasus)

    최근 너무 올라서 당연히 조정되는 국면이라고 생각되네요. ㅋㅋ