반응형

 

탈모 원인 치료법 (탈모약 인도 핀페시아 직구 방법 가격) 피나스테리드 프로페시아 대안

 

아이폰13 프로 시에라블루 실물 색상 및 카메라 카툭튀 가격 쿠팡 사전예약 출시일

아이폰13 프로 시에라블루 실물 색상 및 카메라 카툭튀 가격 쿠팡 사전예약 출시일 >>>>>아이폰 자급제폰 시리즈 바로가기 내달 한국에 출시되는 애플 아이폰13 시리즈 중 가장 인기가 많은 모델

jongy0644.tistory.com

 

아이폰13, 아이폰13 미니, 아이폰13 프로, 아이폰13 프로 맥스 달라진점 (주사율 카메라 카툭튀 가

아이폰13, 아이폰13 미니, 아이폰13 프로, 아이폰13 프로 맥스 달라진점 (주사율 카메라 카툭튀 가격 색상 시에라블루) 아이폰 12 프로 사전예약 혜택 >>>>아이폰 자급제폰 시리즈 바로가기 내달 한

jongy0644.tistory.com

탈모는 자존감에 영향을 미칠 수 있는 흔한 질환입니다. 어떤 유형의 탈모든 근본 원인을 아는 것이 치료에 중요합니다. 

직간접적으로 탈모를 유발하는 원인은 다양합니다. 그중 일반적인 원인에는 다음과 같은 것들이 있습니다.

  • 스트레스
  • 영양 결핍
  • 자가면역질환: 원형 탈모증
  • 호르몬 변화: 안드로겐 탈모증

 

스트레스로 인한 탈모

 

스트레스성 탈모는 전문 용어로 휴지기 탈모라고도 부릅니다. 탈모를 유발하는 다양한 스트레스 요인에는 신체적 또는 정신적 스트레스, 질환, 약물 등이 있습니다. 일반적으로 스트레스 요인이 발생한 지 몇 주 내에 탈모가 발생하지만 그보다 더 일찍 또는 더 늦게 생기는 경우도 있는 것으로 알려져 있습니다.

일반적으로 모발은 성장기, 휴지기 등 각기 다른 단계에서 성장주기를 반복하며 정상 상태에서 각 모발은 무작위로 빠지게 됩니다. 문제가 되는 스트레스 요인이 있으면 모발의 성장주기 단계가 동시에 탈모기로 동기화되어 과도한 탈모가 생길 수 있습니다. 스트레스 요인이 일시적인 경우 시간이 지남에 따라 모발이 회복되는 경우가 일반적입니다. 하지만 만성적으로 스트레스를 겪는다면 탈모가 장기화될 수 있습니다.

경우에 따라 일부 혈압약, 암페타민(Amphetamine), 리튬(Lithium), 쿠마딘(Coumadin) 등의 약물도 탈모를 유발할 수 있는 것으로 밝혀졌습니다. 최근에 탈모 증상이 나타나기 시작했다면 복용하는 약물이 바뀌었는지 확인하면 원인을 찾는 데 도움이 될 수 있습니다.

갑상선도 탈모와 상관관계가 있으므로 탈모의 원인을 찾으려면 갑상선 기능을 검사해 보는 것도 좋습니다. 임신과 관련한 스트레스가 일시적인 탈모의 원인이 되기도 합니다. 또한 급성 감염으로 인해 일시적인 탈모가 생기는 경우도 있습니다.

 

스트레스성 탈모 치료법

탈모 원인이 될 수 있는 다른 요소들을 모두 확인한 결과 이상이 없다면 스트레스가 유일한 원인인 것으로 추정할 수 있습니다. 스트레스로 인한 탈모는 시간이 흐르면 자연적으로 회복되는 경우가 많습니다. 추가적인 연구가 필요하지만 일부 연구 결과에 따르면 아프리카에서 재배되는 곡물인 기장의 추출물은 모발 성장을 자극하는 데 도움이 됩니다. 그러나 기장을 많이 섭취하면 갑상선 기능이 저하되어 역효과가 생길 수 있습니다.

한 소규모 연구에서는 커큐민(Curcumin)보스웰리아(Boswellia)포도 추출물을 함유하는 보충제가 스트레스성 탈모를 개선하는 데 도움이 될 수 있는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또 다른 소규모 임상시험에 따르면 휴지기 탈모 및 안드로겐 탈모증 환자는 허브 샴푸와 바르는 허브 용액을 오랫동안 함께 사용했을 때 더 좋은 효과를 볼 수 있었습니다. 이 연구에서는 쐐기풀캐모마일야로우(Yarrow), 로커스트 콩 검(Locust Bean Gum), 호스테일(Horsetail) 추출물이 함유된 제품을 사용했습니다.

강장제 허브가 휴지기 탈모에 도움이 되는지는 아직 밝혀지지 않았지만 스트레스로부터의 회복을 돕는 효능은 입증된 바 있습니다. 전반적인 스트레스 반응을 개선하는 것으로 밝혀진 허브에는 아슈와간다(Ashwagandha)인삼로디올라(Rhodiola)엘레우테로코커스(Eleutherococcus)시산드라(Schisandra) 등이 있습니다.

 

영양 결핍으로 인한 탈모

예상치 못한 탈모가 생겼다면 영양 상태를 점검해 보는 것도 원인을 파악하는 데 도움이 될 수 있습니다. 철분, 아연, 니아신(비타민B3), 필수 지방, 비타민D, 비오틴(Biotin) 같은 영양소가 부족하면 탈모가 발생할 수 있습니다.

‌‌‌‌철분

철분 결핍이 탈모의 원인이 될 수 있는 것은 잘 알려진 사실입니다. 이런 유형의 탈모는 철분 수치를 회복하면 일반적으로 모발 성장이 회복되지만 철분 보충이 효과가 없는 경우도 있습니다. 아미노산인 라이신(Lysine)과 철분을 병용하거나 비타민C를 사용하면 탈모에 도움이 되는 것으로 알려져 있습니다. 라이신과 비타민C는 철분 섭취를 돕는 것으로 밝혀진 바 있습니다.

‌‌‌‌아연

추가적인 연구가 필요하지만 일부 과학자는 아연이 부족한 경우에도 탈모가 생길 수 있다고 제시합니다. 연구에 따르면 일부 탈모 환자는 아연 수치가 낮았으며 아연이 부족한 피험자가 아연을 보충했을 때 모발 성장을 개선한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니아신(비타민B3)

비타민B3가 부족하면 펠라그라(Pellagra), 즉 니아신(Niacin) 결핍증이 생깁니다. 펠라그라의 일반적인 증상으로는 광과민성, 설사, 치매 등이 있습니다. 또한 탈모도 생길 수 있습니다. 펠라그라는 과거에 흔했지만 오늘날에는 비타민B3 강화식품이 많아지면서 거의 발생하지 않습니다. 니아신 결핍이 직접적인 탈모의 원인일 가능성은 적지만 니아신의 한 형태인 니코틴산(Nicotinic acid)의 국소형 제제를 6개월간 사용했을 때 모발 밀도를 개선하는 데 도움이 된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필수 지방산

필수 지방산도 모발과 피부 건강에 중요합니다. 필수 지방산이 부족하면 머리카락 색이 옅어지는 모발 변색이나 탈모가 생깁니다. 필수 지방산으로 탈모를 치유할 수 있는지는 확실히 밝혀지지 않았지만 흔히 발생하는 필수 지방산 결핍은 보충제를 사용하여 쉽게 해결할 수 있습니다.

비타민D

연구에 따르면 비타민D는 모발 성장을 촉진할 수 있습니다. 또한 비타민D 수치가 낮으면 다양한 형태의 탈모증이 나타날 수 있는 것으로 밝혀졌습니다. 남성의 경우 탈모가 발생했을 때 중증도는 비타민D가 부족할수록 더 높아지는 것으로 여겨집니다. 연구에 따르면 비타민D 보충제는 여성 탈모 환자의 모발 재성장을 촉진할 수 있습니다.

비오틴

비오틴은 모발, 피부, 손발톱 건강을 지원하는 제제에 포함되는 경우가 많습니다. 비오틴 결핍이 탈모를 유발할 수 있는 것은 사실이지만 일반적으로 비오틴 결핍은 잘 발생하지 않는 것으로 여겨집니다. 하지만 최근 연구에서는 여성 피험자의 38%가 비오틴 결핍인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비오틴 결핍을 유발하는 원인에는 날계란 흰자의 과도한 섭취, 임신, 일부 위장 질환, 알코올 중독, 약물[발프로산(Valproic acid) 및 이소트레티노인(Isotretinoin)] 등이 있습니다. 여러 사례 연구에서 비오틴이 모발 성장에 도움이 될 가능성이 있다고 제시하고 있지만 이를 입증한 임상시험은 거의 없습니다.

 

자가면역질환: 원형 탈모증

 

 

원형 탈모증도 탈모의 한 원인입니다. 원형 탈모증은 자가면역질환의 일종으로 일반적으로 국소 부위의 모발이 빠지는 증상을 말합니다. 심하면 전신의 털이 모두 빠지는 경우도 있습니다. 원형 탈모증은 저절로 회복되거나 재발될 수 있습니다.

한 임상시험에서는 타임로즈메리라벤더삼나무 등의 에센셜 오일을 호호바 오일과 포도씨 오일에 희석하여 원형 탈모증 치료에 사용했습니다. 연구 결과에 따르면 실험군의 44%는 탈모 증상이 호전된 반면 대조군은 15%만이 개선 효과를 보였습니다. 바르는 마늘 젤과 표준 치료제를 병용한 다른 임상시험에서는 마늘 젤을 3개월간 발랐을 때 모발 재성장률이 높아지고 원형 탈모 면적은 감소한 것으로 밝혀졌습니다. 마늘과 마찬가지로 양파즙도 놀라울 정도로 효과적이었습니다. 6주 동안 양파즙을 바른 남성의 약 94%, 여성의 약 71%는 모발 재성장률이 현저하게 향상되었습니다.

경구용 약초 추출물도 원형 탈모에 도움이 되는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비타민B2와 백색 작약 뿌리 추출물의 조합 또는 비타민B2와 감초 뿌리의 조합을 3개월간 투여했을 때 2가지 조합 모두 피험자의 약 70%에게 "매우 효과적"이었던 것으로 평가되었습니다.

 

호르몬 변화: 안드로겐 탈모증

가장 흔한 형태의 탈모는 안드로겐 탈모증(Androgenic alopecia) 또는 남성형 및 여성형 탈모입니다. 안드로겐 탈모증을 유발하는 요인은 여러 가지가 있지만 그중에서 호르몬이 가장 큰 역할을 합니다. 남성형 탈모의 경우 테스토스테론(Testosterone)의 대사산물인 디하이드로테스토스테론(Dihydrotestosterone, DHT)의 형성을 차단하는 약물을 표준 치료제로 사용합니다. 일반적으로 여성형 탈모의 치료에는 테스토스테론을 줄이는 약물을 사용합니다.

소팔메토(Saw palmetto)는 남성의 전립선비대증 치료제로 많이 추천되는 허브입니다. 연구에 따르면 소팔메토는 남성형 탈모에 사용되는 표준 치료제와 유사한 방식으로 디하이드로테스토스테론 형성을 차단하여 전립선 건강을 돕습니다. 소팔메토의 탈모 개선 효능에 대한 최근 문헌 검토에서는 소팔메토가 전반적인 모발의 질을 60% 개선할 수 있었던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하지만 소팔메토의 효과를 확실히 규명하기 위해서는 추가 연구가 필요합니다.

녹차 추출물도 디하이드로테스토스테론 형성을 차단하는 것으로 여겨집니다. 그래서 일부 과학자들은 녹차 추출물로 만든 국소용 제제를 안드로겐 탈모증 치료에 사용할 것을 제안하기도 합니다. 자원자를 대상으로 단기로 진행한 소규모 연구에 따르면 녹차 추출물을 바르면 모발 성장을 촉진할 수 있는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하지만 탈모를 개선하는 녹차의 효능을 확실히 밝히기 위해서는 장기적인 임상시험이 필요합니다.

또한 호박씨 오일도 디하이드로테스토스테론 생성을 줄이는 것으로 보입니다. 한 임상시험에 따르면 안드로겐 탈모증 치료를 위해 호박씨 오일을 6개월간 매일 섭취한 남성은 모발 개수가 40% 증가한 반면 위약 그룹은 10% 늘어나는 데 그쳤습니다.

중국 전통의학에서 강장제로 사용하는 허브인 인삼은 모발 성장에 도움이 될 수 있습니다. 6개월간 진행된 임상시험에서 따르면 인삼은 모발 밀도와 굵기를 개선한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또 다른 임상시험에서는 탈모증 표준 치료제와 바르는 1% 로즈메리 오일의 효과를 비교했습니다. 치료를 시작한 지 3개월까지는 양쪽 모두 효과를 보이지 않았지만 6개월이 지난 후에는 로즈메리 오일이 표준 치료제만큼 또는 그 이상 효과적인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탈모 영양제 후기 바로가기

 

결론

탈모는 많은 사람에게 생기지만 치료가 까다롭습니다. 완전한 효과를 나타내는 표준 치료제가 아직 없으며 부작용도 발생할 수 있기 때문입니다. 탈모는 자존감에 큰 영향을 미치므로 탈모 치료가 전반적인 웰빙에 중요할 수 있습니다.

연구에 따르면 표준 치료제 때문에 문제가 생기는 경우 다양한 자연 치료법을 사용하면 거의 부작용이 없이 탈모를 일정 수준으로 늦추거나 역전시키는 데 도움이 될 수 있습니다. 탈모 원인을 파악하여 적절히 치료하는 것도 도움이 됩니다. 탈모에 관한 연구가 계속되고 있으므로 머지않은 장래에 다양한 유형의 탈모증에 대한 더 안전하고 효과적인 치료법이 개발될 것으로 기대합니다.

 

 

 

탈모약 복용방법 발기부전 부작용, 프로스카 카피약 총정리 종로 보람의원 보람약국 추천 프로

탈모 정보글 바로티나 헤어볼륨S 유산균 미스트 두피 에센스 토닉 모발 단백질 영양제 COUPANG www.coupang.com 어렸을때부터 숱도 굉장히 많고 아버지 쪽에도 탈모가 없어서 평생 탈모 걱정 안할 줄

jongy0644.tistory.com

 

탈모약 피나스테라이드 프로페시아 제네릭 핀페시아 직구, 부작용? 종로 보람의원

식품의약품안전처 자료에 따르면 전문의약품의 온라인 판매 광고 적발은 2016년 2만4928건에서 2019년 3만7343건으로 4년 새 50% 가까이 증가했다. 최근 5년 간(2015년~2020년 8월) 총 15만5435건의 광고가

jongy0644.tistory.com

 

 

참고문헌:

  1. Liyanage D, Sinclair R. Telogen Effluvium. Cosmetics. 2016;3(13):1-8.
  2. Headington JT. Telogen effluvium. New concepts and review. Arch Dermatol. 1993;129(3):356-363. doi:10.1001/archderm.129.3.35
  3. Keophiphath M, Courbière C, Manzato L, Lamour I, Gaillard E. "Miliacin encapsulated by polar lipids stimulates cell proliferation in hair bulb and improves telogen effluvium in women". J Cosmet Dermatol. 2020;19(2):485-493. doi:10.1111/jocd.12998
  4. Nistico S, Tamburi F, Bennardo L, et al. Treatment of telogen effluvium using a dietary supplement containing Boswellia serrata, Curcuma longa, and Vitis vinifera: Results of an observational study. Dermatol Ther. 2019;32(3):e12842. doi:10.1111/dth.12842
  5. Pekmezci E, Dündar C, Türkoğlu M. A proprietary herbal extract against hair loss in androgenetic alopecia and telogen effluvium: a placebo-controlled, single-blind, clinical-instrumental study. Acta Dermatovenerol Alp Pannonica Adriat. 2018;27(2):51-57.
  6. Speers AB, Cabey KA, Soumyanath A, Wright KM. Effects of Withania somnifera (Ashwagandha) on Stress and the Stress-Related Neuropsychiatric Disorders Anxiety, Depression, and Insomnia [published online ahead of print, 2021 Jul 12]. Curr Neuropharmacol. 2021;10.2174/1570159X19666210712151556. doi:10.2174/1570159X19666210712151556
  7. Lee S, Rhee DK. Effects of ginseng on stress-related depression, anxiety, and the hypothalamic-pituitary-adrenal axis. J Ginseng Res. 2017;41(4):589-594. doi:10.1016/j.jgr.2017.01.010
  8. Anghelescu IG, Edwards D, Seifritz E, Kasper S. Stress management and the role of Rhodiola rosea: a review. Int J Psychiatry Clin Pract. 2018;22(4):242-252. doi:10.1080/13651501.2017.1417442
  9. Jurcău RN , Jurcău IM, Kwak DH, Grosu VT, Ormenișan S. Eleutherococcus, Schisandra, Rhodiola and Ginseng, for stress and fatigue - a review. Health Sports Rehab Med. 2019;20(1):12-17.
  10. Guo EL, Katta R. Diet and hair loss: effects of nutrient deficiency and supplement use. Dermatol Pract Concept. 2017;7(1):1-10. Published 2017 Jan 31. doi:10.5826/dpc.0701a01
  11. Rushton DH. Nutritional factors and hair loss. Clin Exp Dermatol. 2002;27(5):396-404. doi:10.1046/j.1365-2230.2002.01076.x
  12. Park H, Kim CW, Kim SS, Park CW. The therapeutic effect and the changed serum zinc level after zinc supplementation in alopecia areata patients who had a low serum zinc level. Ann Dermatol. 2009;21(2):142-146. doi:10.5021/ad.2009.21.2.142
  13. Draelos ZD, Jacobson EL, Kim H, Kim M, Jacobson MK. A pilot study evaluating the efficacy of topically applied niacin derivatives for treatment of female pattern alopecia. J Cosmet Dermatol. 2005;4(4):258-261. doi:10.1111/j.1473-2165.2005.00201.x
  14. Saleem F, Soos MP. Biotin Deficiency. In: StatPearls. Treasure Island (FL): StatPearls Publishing; 2020.
  15. Sattar F, Almas U, Ibrahim NA, et al. Efficacy of Oral Vitamin D3 Therapy in Patients Suffering from Diffuse Hair Loss (Telogen Effluvium). J Nutr Sci Vitaminol (Tokyo). 2021;67(1):68-71. doi:10.3177/jnsv.67.68
  16. Tamer F, Yuksel ME, Karabag Y. Serum ferritin and vitamin D levels should be evaluated in patients with diffuse hair loss prior to treatment. Postepy Dermatol Alergol. 2020;37(3):407-411. doi:10.5114/ada.2020.96251
  17. Liu Y, Li J, Liang G, Cheng C, Li Y, Wu X. Association of Alopecia Areata with Vitamin D and Calcium Levels: A Systematic Review and Meta-analysis. Dermatol Ther (Heidelb). 2020;10(5):967-983. doi:10.1007/s13555-020-00433-4
  18. Sanke S, Samudrala S, Yadav A, Chander R, Goyal R. Study of serum vitamin D levels in men with premature androgenetic alopecia. Int J Dermatol. 2020;59(9):1113-1116. doi:10.1111/ijd.14982
  19. Trüeb RM. Serum Biotin Levels in Women Complaining of Hair Loss. Int J Trichology. 2016;8(2):73-77. doi:10.4103/0974-7753.188040
  20. Grootens KP, Hartong EGTM. A Case Report of Biotin Treatment for Valproate-Induced Hair Loss. J Clin Psychiatry. 2017;78(7):e838. doi:10.4088/JCP.17cr11469
  21. Aksac SE, Bilgili SG, Yavuz GO, Yavuz IH, Aksac M, Karadag AS. Evaluation of biophysical skin parameters and hair changes in patients with acne vulgaris treated with isotretinoin, and the effect of biotin use on these parameters. Int J Dermatol. 2021;60(8):980-985. doi:10.1111/ijd.15485
  22. Barton VR, Toussi A, Awasthi S, Kiuru M. Treatment of pediatric alopecia areata: A systematic review [published online ahead of print, 2021 Apr 30]. J Am Acad Dermatol. 2021;S0190-9622(21)00922-1. doi:10.1016/j.jaad.2021.04.077
  23. Hay IC, Jamieson M, Ormerod AD. Randomized trial of aromatherapy. Successful treatment for alopecia areata. Arch Dermatol. 1998;134(11):1349-1352. doi:10.1001/archderm.134.11.1349
  24. Hajheydari Z, Jamshidi M, Akbari J, Mohammadpour R. Combination of topical garlic gel and betamethasone valerate cream in the treatment of localized alopecia areata: a double-blind randomized controlled study. Indian J Dermatol Venereol Leprol. 2007;73(1):29-32. doi:10.4103/0378-6323.30648
  25. Yang DQ, You LP, Song PH, Zhang LX, Bai YP. A randomized controlled trial comparing total glucosides of paeony capsule and compound glycyrrhizin tablet for alopecia areata. Chin J Integr Med. 2012;18(8):621-625. doi:10.1007/s11655-012-1173-0
  26. Sharquie KE, Al-Obaidi HK. Onion juice (Allium cepa L.), a new topical treatment for alopecia areata. J Dermatol. 2002;29(6):343-346. doi:10.1111/j.1346-8138.2002.tb00277.x
  27. Ho CH, Sood T, Zito PM. Androgenetic Alopecia. In: StatPearls. Treasure Island (FL): StatPearls Publishing; May 5, 2021.
  28. Ullah R, Wazir J, Hossain MA, et al. A glimpse into the efficacy of alternative therapies in the management of benign prostatic hyperplasia. Wien Klin Wochenschr. 2021;133(3-4):153-162. doi:10.1007/s00508-020-01692-z
  29. Evron E, Juhasz M, Babadjouni A, Mesinkovska NA. Natural Hair Supplement: Friend or Foe? Saw Palmetto, a Systematic Review in Alopecia. Skin Appendage Disord. 2020;6(6):329-337. doi:10.1159/000509905
  30. Zgonc Škulj A, Poljšak N, Kočevar Glavač N, Kreft S. Herbal preparations for the treatment of hair loss. Arch Dermatol Res. 2020;312(6):395-406. doi:10.1007/s00403-019-02003-x
  31. Kwon OS, Han JH, Yoo HG, et al. Human hair growth enhancement in vitro by green tea epigallocatechin-3-gallate (EGCG). Phytomedicine. 2007;14(7-8):551-555. doi:10.1016/j.phymed.2006.09.009
  32. Cho YH, Lee SY, Jeong DW, et al. Effect of pumpkin seed oil on hair growth in men with androgenetic alopecia: a randomized, double-blind, placebo-controlled trial. Evid Based Complement Alternat Med. 2014;2014:549721. doi:10.1155/2014/549721
  33. Sabouri-Rad S, Sabouri-Rad S, Sahebkar A, Tayarani-Najaran Z. Ginseng in Dermatology: A Review. Curr Pharm Des. 2017;23(11):1649-1666. doi:10.2174/1381612822666161021152322
  34. Kim JH, Yi SM, Choi JE, Son SW. Study of the Efficacy of Korean Red Ginseng in the Treatment of Androgenic Alopecia. The Korean Soc Ginseng. 2009;33(3):223-228.
  35. Panahi Y, Taghizadeh M, Marzony ET, Sahebkar A. Rosemary oil vs minoxidil 2% for the treatment of androgenetic alopecia: a randomized comparative trial. Skinmed. 2015;13(1):15-21.
반응형
LIST
  • 네이버 블러그 공유하기
  • 네이버 밴드에 공유하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댓글을 달아 주세요

">